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KT, LTE 업그레이드 방식으로 협대역 IoT 전국망 구축

송고시간2016-11-25 09:03


KT, LTE 업그레이드 방식으로 협대역 IoT 전국망 구축

KT
KT

[연합뉴스TV 제공]

(서울=연합뉴스) 고현실 기자 = KT는 내년 상반기까지 세계 최초로 기존 LTE망을 업그레이드하는 방식으로 협대역 사물인터넷(NB-IoT) 전국망을 구축하겠다고 25일 밝혔다.

KT는 이날 광화문 사옥에서 LTE 기지국 제조사인 삼성전자·에릭슨엘지·노키아와 함께 이런 내용을 골자로 하는 협약을 체결했다.

LTE망 업그레이드는 기존 LTE 기지국에서 일정한 주파수 대역폭을 NB-IoT 전용으로 분리하는 방식으로 이뤄진다. 별도의 기지국 장비를 구축할 필요가 없어 비용 부담을 줄일 수 있다고 KT 측은 설명했다.

업그레이드 방식을 이용하면 기존 기지국과 약 30만 개의 중계기를 NB-IoT 전용망 구축에 활용할 수 있어 중계기가 설치된 지하 주차장이나 기계실에서도 IoT 서비스를 적용할 수 있다. 통신범위(커버리지)도 한결 촘촘해져 IoT 단말의 배터리 소모량을 줄일 수 있다.

KT는 상용망 구축 방식별 커버리지 비교 시험 결과 LTE 기지국 업그레이드가 적절하다고 판단해 이런 방식을 택했다고 말했다.

KT는 내년 3월 전국 85개 시, 6월에는 전국에 NB-IoT 상용망을 구축하고, 상반기 내에 상용 서비스를 시작할 계획이다.

NB-IoT는 LTE보다 좁은 대역폭을 이용, 소량의 데이터를 낮은 전력으로 빠르게 전송해 소물인터넷 서비스에 적합한 것으로 평가받는다.

okko@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