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임진강 홍수조절 능력 확보…한탄강댐 본격 가동

저수량 2억7천만t 규모 콘크리트 중력댐…착공 10년 만에 준공

(연천=연합뉴스) 우영식 기자 = 임진강 하류 홍수 예방을 목적으로 경기도 연천군과 포천시 경계에 건설한 한탄강홍수조절댐이 25일 가동을 시작했다.

국토교통부와 한국수자원공사는 이날 오후 3시 연천군 고문리 한탄강홍수조절댐 하류 공원에서 강호인 국토교통부 장관과 이학수 한국수자원공사 사장, 김규배 연천군수, 주민 등 3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댐 준공식을 했다.

한탄강댐은 연천군 연천읍 고문리와 포천시 창수면 신흥리를 잇는 높이 83.5m, 길이 690m, 총 저수량 2억7천만t 규모의 콘크리트 중력댐이다.

한탄강댐[연합뉴스 자료사진]
한탄강댐[연합뉴스 자료사진]

평소에는 자연하천처럼 물을 흘려보내고 홍수기에 수문으로 유량을 조절하는 홍수조절 목적의 댐이다.

국토교통부는 2006년 12월 댐 건설계획을 고시한 뒤 이듬해 2월 공사를 시작, 10년 만에 댐을 건설했다. 모두 1조2천548억원이 투입됐다.

본댐 600여m 하류에 관리와 관광을 위한 길이 150m, 폭 16.7m 아치형 다리를 놓았다.

한탄강댐은 인근 임진강 상류에 건설한 군남댐과 함께 모두 3억4천만t의 저수용량을 갖춰 홍수기 임진강 하류 홍수 예방에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한탄강댐 조감도[연합뉴스 자료사진]
한탄강댐 조감도[연합뉴스 자료사진]

한탄강댐은 한탄강과 합류하는 임진강 유역에서 1996년, 1998년, 1999년 세 차례 대홍수로 9천억원의 재산피해와 128명의 인명피해가 나자 임진강 하류 수해방지 종합대책으로 군남댐과 함께 추진됐다.

2012년 완공이 목표였지만 건설 초기 환경 파괴 논란과 함께 댐 건설에 반대하는 한탄강 상류 강원도 철원 주민들의 소송 제기로 4년 늦어졌다.

국토부 관계자는 "한탄강댐으로 임진강 유역 홍수조절능력을 확보했다"며 "댐과 함께 조성한 물 문화관과 자동차캠프장 등은 지역경제 활성화에도 도움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wyshik@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6/11/25 15:00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