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수출입은행, 첫 코코본드 5천억원 규모 발행

(서울=연합뉴스) 고동욱 기자 = 한국수출입은행은 조건부 신종자본증권(코코본드) 5천억원을 발행하는 데 성공했다고 25일 밝혔다.

수출입은행이 코코본드를 발행한 것은 1976년 창립 이래 처음이다. 기업 구조조정에 따른 건전성 악화를 막기 위한 자본확충이 목적이다.

코코본드는 재무제표상 자본으로 표시돼 은행의 국제결제은행(BIS) 기준 자기자본비율을 높이는 효과가 있다.

상반기 기준 9.68%였던 수출입은행의 BIS 비율은 이번 코코본드 발행으로 0.04%포인트(p) 상승할 것으로 예상된다.

이번에 발행한 코코본드의 만기는 10년이고 금리는 연 2.73% 수준이다. 10년 만기 국고채 금리(2.15%)보다 0.58%포인트가량 높다.

sncwook@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6/11/25 07:59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