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CJ E&M "박 대통령 MAMA 축하 영상 올해는 계획 없어"

(서울=연합뉴스) 이웅 기자 = '2016 엠넷 아시안 뮤직 어워즈(MAMA)'를 준비 중인 CJ E&M의 신형관 음악콘텐츠부문장은 24일 올해는 박근혜 대통령의 MAMA 축하 영상 계획이 없다고 밝혔다.

신 부문장은 이날 서울 상암동 CJ E&M센터에서 아시아 최대 음악축제 '2016 MAMA'를 앞두고 가진 기자간담회에서 작년과 재작년 있었던 박 대통령의 축하 영상이 있느냐는 기자들의 질문에 이같이 말했다.

그는 "MAMA는 한류 확산이라는 좋은 취지를 가지고 한 행사이며 협업 과정에서 (박 대통령의 축하 영상이) 자연스럽게 이뤄진 것으로 알고 있다"며 그러나 "올해는 계획되지 않았다"고 설명했다.

그는 또 경영 일선에서 물러나 미국에 체류 중인 이미경 CJ그룹 부회장의 '2016 MAMA' 참석 여부에 대해서도 "저는 알 수 없다"며 "답변 드리기 어려운 점 양해 부탁한다"고 말했다.

신 부문장은 최근 중국의 한류 금지령 강화 조치에 대해 "여러 사업 파트너와 잘 극복해나가고 있는 중"이라고 말했다.

이는 중국이 최근 한류 금지령인 '한한령(限韓令)'을 강화하고 있는 것을 체감하고 있다는 의미로도 해석된다.

그는 "우리가 한류 산업을, 문화콘텐츠 산업을 한 지가 20년이 넘었다"면서 "일본에서도 우리나라 콘텐츠에 대한 제재가 있었던 것처럼 중국이나 중화권 사업을 하면서도 비슷한 시행착오나 어려움을 겪기도 한다"고 설명했다.

'2016 MAMA' 기자간담회 신형관 CJ E&M 음악콘텐츠부문장
'2016 MAMA' 기자간담회 신형관 CJ E&M 음악콘텐츠부문장

올해로 8회째를 맞는 '2016 MAMA'는 다음달 2일 홍콩 아시아 월드 엑스포 아레나에서 열릴 예정이다.

'2016 MAMA' 기자간담회
'2016 MAMA' 기자간담회

abullapia@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6/11/24 20:50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