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최정예 119 특수구조대원 길러낼 종합훈련타워 준공

(서울=연합뉴스) 김준억 기자 = 국민안전처 중앙119구조본부는 25일 대구 달성군 청사에서 특수구조대 종합훈련타워 준공식과 제1회 특수구조전술 경연대회를 개최한다.

이날 준공식에는 조송래 안전처 중앙소방본부장과 중앙119구조본부 특수구조대원 등 300여명이 참석하며 유공자 표창 수여식도 함께 열린다.

안전처가 2014년 12월부터 총사업비 70억원을 들여 건립한 종합훈련타워는 5층 건물로 미로 훈련시설과 방사능 훈련실, 모형헬기 등 훈련시설 18종을 갖췄다.

준공식 부대행사로 최정예 특수구조대원들이 암벽등반구조와 고층건물 레펠하강 구조, 수난구조, 인명구조견 수색 시범 등 재난유형별 인명구조를 시연한다.

아울러 준공기념으로 열리는 특수구조전술 경연대회에는 사전심사를 통과한 특수구조대 4개 팀과 화학구조센터 3개 팀이 참여한다.

김성연 중앙119구조본부장은 "종합훈련타워 준공을 계기로 끊임없는 반복훈련을 통해 복잡해지고 다양해지는 재난에 신속하고 정밀하게 대응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justdust@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6/11/25 06:00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