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푸틴 국정 지지도, 3기 집권들어 최고치인 86% 기록"

트럼프 당선 따른 우호적 분위기 반영된 듯

(모스크바=연합뉴스) 유철종 특파원 =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의 국정 수행에 대한 자국민 지지도가 2012년 3기 집권 이후 최고치를 기록했다.

현지 여론조사 전문기관 '레바다-첸트르'는 23일(현지시간) 최근 여론조사 결과 푸틴 대통령의 국정 수행을 전반적으로 지지한다는 응답자가 86%로 나타났다고 밝혔다.

이번 여론조사는 이달 18~21일 러시아 48개 지역의 18세 이상 성인 1천600명을 대상으로 실시됐다.

이러한 결과는 미국 대선에서 러시아와 푸틴에 우호적인 도널드 트럼프 공화당 후보가 당선되면서 최악의 상태인 미-러 관계와 우크라이나·시리아 사태 대응 등을 비롯한 러시아의 공세적 대외 정책에 대한 미국 정부의 태도가 변화할 것이란 기대가 고조되고 있는 것과 연관된 것으로 분석된다.

푸틴 대통령에 대한 역대 최고 지지도 기록은 2014년 10월과 2015년 10월에 각각 수립된 88%다.

러시아가 크림 반도 병합 이후 우크라이나 사태에 적극적으로 개입하면서 서방과 심각한 갈등을 빚기 시작한 때와 시리아 공습 작전을시작한 무렵 등과 각각 맞물린다.

'레바다-첸트르'의 지난달 여론 조사에선 63%의 응답자가 푸틴 대통령이 현 임기가 끝나는 2018년 이후에도 계속 대통령으로 남아있길 원한다고 답한 바 있다.

지난 2000~2008년 2기를 연임하고 총리로 물러났다가 2012년 임기가 6년으로 늘어난 대통령직에 복귀해 3기 집권을 이어가고 있는 푸틴은 오는 2018년 대선에 다시 출마할 수 있다.

다음 러시아 대선은 2018년 3월로 예정돼 있다.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 [연합뉴스 자료사진]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 [연합뉴스 자료사진]

cjyou@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6/11/24 17:00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