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박원순, 한반도 'P턴 플랜' 제안…"평화경제 패러다임으로"

통일토크쇼 행사에서 제안…"저성장 늪의 한국경제는 북방진출이 필수"

(서울=연합뉴스) 최윤정 기자 = 박원순 서울시장이 한반도 분단 패러다임을 넘어 평화경제 패러다임으로 대전환하는 'P턴(Peace turn) 플랜'을 제안했다.

박 시장은 24일 오후 서울시청에서 열린 '통일 토크쇼'에서 '분단 패러다임을 넘어 평화경제 패러다임으로 대전환, 한반도 P턴 플랜-유라시아 북방뉴딜'을 주제로 기조발표했다.

박 시장은 "국민 한 사람으로, 서울시민을 살피는 서울시장으로서 광장에 서 있다"며 "국민 열망을 담아 민주주의와 한반도 위기를 넘어선 새로운 체제로 나가야 하며, 평화와 번영의 한반도가 바탕이 돼야 한다"고 말했다.

그는 무엇보다 북핵 문제와 전쟁 위기를 넘어서야 한다고 강조했다.

그는 "북핵과 전쟁 위기는 구체제 유물인 분단 패러다임 산물이고, 보수 정권이 온갖 미사여구와 한반도 신뢰프로세스라는 포장을 동원했지만 신뢰가 쌓이기는 커녕 오히려 갈등과 증오를 증폭시켰고 분단 패러다임에서 한 발짝도 벗어나지 못했다"고 지적했다.

그는 북핵 문제 해결에서 가장 중요한 것이 당사자인 대한민국의 역할이며 차기 정부는 평화만들기 주체가 돼야 한다고 강조했다. 평화가 곧 민생이라는 것이다.

그는 "한반도 평화가 이루어지면 한국은 분단의 섬이 아니라 유라시아 대륙의 일원으로 변화한다"며 "저성장 늪에 빠진 한국 경제는 북방 진출이 필수"라고 말했다.

북방 뉴딜을 위해서는 남북 신뢰를 확보하고 북방 경제로 구조를 바꾸며 다자간 국제협력을 활성화해야 한다고 그는 덧붙였다.

이날 행사는 한겨레통일문화재단과 한반도평화포럼이 주최하는 전국 순회 통일토크쇼로, 정세현 전 통일부 장관, 문정인 전 외교통상부 국제안보대사 등이 한반도 정세 해법을 토론한다.

박원순 서울시장[서울시 제공=연합뉴스]
박원순 서울시장[서울시 제공=연합뉴스]

merciel@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6/11/24 19:30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