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라오스에 첨단 정보통신기술 활용 시범교실 구축

(세종=연합뉴스) 황희경 기자 = 교육부는 라오스 수도 비엔티안에 첨단 정보통신기술(ICT)을 활용한 시범교실을 구축하고 25일 개소식을 연다.

비엔티안 중등학교에 구축된 시범교실에는 교사용 전자칠판과 전자교탁, 학습용 터치 시스템, 노트북, 스마트패드 등 교육정보 기자재와 스마트 미러링 솔루션, 해킹방지 소프트웨어 등이 설치됐다.

교육부는 현지 교사를 대상으로 12월 중 인터넷 활용법 등 정보화 능력을 키우기 위한 기본 연수를 하고 내년에는 자체 콘텐츠 개발 실습 중심의 심화 연수도 할 계획이다.

교육부는 공적개발원조(ODA) 사업의 하나로 첨단 ICT 활용 시범교실을 각국에 구축하고 있다.

2011년 브루나이와 콜롬비아, 인도네시아를 시작으로 올해 라오스와 페루까지 13개국을 지원했다.

한국형 첨단형 시범교실(예시)
한국형 첨단형 시범교실(예시)[교육부 제공]

zitrone@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6/11/25 06:00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