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외교부 "북한과의 모든 대화는 비핵화 최우선해야"

"미국 차기 행정부와도 같은 기조로 협의할 것"
조준혁 외교부 대변인 [연합뉴스 자료사진]
조준혁 외교부 대변인 [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조준형 이상현 기자 = 외교부는 24일 "한미 양국 정부는 북한과의 어떠한 대화에 있어서도 비핵화가 최우선이 돼야 한다는 확고한 입장을 견지하고 있다"고 밝혔다.

조준혁 외교부 대변인은 이날 정례 브리핑에서 최근 제네바에서 이뤄진 북한 당국자와 미국 전문가 사이의 대화에 대해 질문받자 이같이 답하고 "이런 대화는 '대화를 위한 대화'가 아닌 북한 비핵화에 진전을 가져올 수 있는 의미있는 대화가 되어야 한다"고 강조했다.

조 대변인은 이어 "우리 정부로서는 앞으로 차기 미국 행정부 측과 이러한 방향으로 긴밀한 협의를 계속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또 "미국 대선 선거운동 기간 발표된 공화당 정강정책은 북한 핵 프로그램의 완전하고 검증 가능하며 불가역적인 폐기 입장을 분명히 확인하고 있다"고 강조했다. jhcho@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6/11/24 15:30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