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제주지검, 공항 담넘어 밀입국한 중국인 등 적발

(제주=연합뉴스) 박지호 기자 = 제주국제공항 담장을 넘어 밀입국한 중국인과, 이 사람의 도피를 도운 귀화 중국인 등 5명이 검찰에 적발됐다.

제주지검은 출입국관리법 위반 혐의로 구속된 밀입국 중국인 왕모(34)씨를 도운 혐의로 중국인 2명을 구속하고, 또 다른 중국인 2명을 불구속 기소했다고 24일 밝혔다.

왕씨의 도피를 도운 지인 가운데 3명은 한국으로 귀화한 것으로 알려졌다.

왕씨는 중국에서 비행기를 타고 지난달 18일 오후 10시 19분께 제주공항에 내려 입국심사장으로 가지 않고 청사 밖에 숨어 있다가 오후 10시 50분께 공항 서측 울타리를 넘어 밀입국한 것으로 조사됐다.

제주출입국관리사무소는 이후 경찰과 함께 수색해 왕씨의 전 직장인 오라동에서 왕씨를 검거하고, 그의 밀입국을 도운 지인 4명도 함께 적발했다.

왕씨는 앞서 제주에서 불법 체류하며 취업했다가 강제 출국된 전력이 있는 것으로 밝혀졌다.

jihopark@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6/11/24 15:01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