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최순실 의혹' 화장품, 신라면세점서 철수할 듯

송고시간2016-11-24 07:05


'최순실 의혹' 화장품, 신라면세점서 철수할 듯

면세점에 입점한 '최순실 의혹' 화장품
면세점에 입점한 '최순실 의혹' 화장품

(서울=연합뉴스) 김주성 기자 = 서울 장충동 신라면세점에 입점해 영업 중인 국내 중소 화장품 브랜드 존 제이콥스(왼쪽). 비선 실세' 최순실 씨와의 관계가 드러나면서 '특혜 입점' 의혹을 받은 존 제이콥스는 신라면세점에서 다음 달 말까지만 운영될 예정이다.

(서울=연합뉴스) 강종훈 기자 = '비선 실세' 최순실 씨와 관련됐다는 의혹을 받은 국내 중소 화장품 브랜드 '존 제이콥스'가 신라면세점에서 철수할 것으로 알려졌다.

신라면세점은 매출 부진을 이유로 이 브랜드와의 계약을 연장하지 않기로 했다. 이에 따라 해당 매장은 다음 달 말까지만 운영될 예정이다.

신라면세점 관계자는 24일 "지난 7월 말 5개월간 임시매장에 입점하기로 계약을 맺었는데 실적이 기대에 못 미쳐 계약 연장이 어려울 것으로 보인다"고 밝혔다.

'존 제이콥스'는 최순실, 정유라 모녀의 단골 성형외과 원장의 처남이 운영하는 화장품 회사로 알려졌다.

박근혜 대통령이 지난 2월 명절 선물로 이 브랜드 제품을 돌렸고, 5월 아프리카 순방에 업체 대표가 경제 사절단 일원으로 동행했다.

이 때문에 이 업체와 최순실 씨가 관련된 것 아니냐는 의혹이 일었고, 신세계와 신라 등 유명 면세점 입점 과정을 둘러싸고도 의혹이 제기됐다.

최순실 관련 의혹 화장품 브랜드, 신라면세점서 철수

'비선 실세' 최순실 씨와 관련됐다는 의혹을 받은 중소 화장품 브랜드 '존 제이콥스'가 신라면세점에서 철수합니다. 신라면세점은 매출 부진을 이유로 계약을 연장하지 않기로 했고, 이에 따라 다음 달 말까지만 운영될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존 제이콥스'는 최순실, 정유라 모녀의 단골 성형외과 원장의 처남이 운영하는 화장품 회사로 알려졌고, 박근혜 대통령이 지난 2월 명절 선물로 이 브랜드 제품을 돌려 의혹을 샀습니다. 한편 신세계면세점은 성과를 더 지켜볼 것이라며 계속 판매할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연합뉴스TV : 02-398-4441(제보) 4409(기사문의), 카톡/라인 jebo23

이에 대해 면세점들은 외부 압력 의혹은 전혀 사실이 아니라고 밝힌 바 있다.

계약을 연장하지 않을 방침인 신라면세점 역시 이번 결정이 최근 논란과는 무관하다는 입장이다.

신라면세점에서 존 제이콥스는 1층 루이뷔통, 에르메스 등 세계적인 명품 사이에 매장이 있다는 이유로 더 관심이 쏠렸다.

그러나 신라면세점은 국내 중소 화장품 브랜드 육성 차원에서 공간을 활용해 임시로 운영해보고 결과가 좋으면 정식 매장으로 이동하지만, 이번 경우에는 그렇지 못한 것이라고 설명했다.

한편 신세계면세점은 이 브랜드 제품을 계속 판매한다.

신세계면세점 관계자는 "상생 차원에서 국내 중소 화장품 브랜드를 발굴해 입점시킨 정식매장인데 논란이 됐다고 내보내지는 않는다"며 "문을 연 지 6개월도 되지 않은 만큼 성과를 더 지켜볼 것"이라고 말했다.

'최순실 의혹' 화장품, 신라면세점서 철수할 듯 - 1

double@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