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전주서 두 폭력조직 간 집단 난투극…26명 검거

송고시간2016-11-21 22:31

(전주=연합뉴스) 임채두 기자 = 전북 전주에서 폭력조직 조직원들이 집단 난투극을 벌여 경찰에 붙잡혔다.

전주완산경찰서는 서로에게 폭력을 행사한 혐의(폭력행위등처벌에관한법 위반)로 A(31)씨 등 폭력조직 2개파 조직원 26명을 불구속 입건했다고 21일 밝혔다.

[연합뉴스DB]
[연합뉴스DB]

A씨 등은 지난 17일 오전 5시 30분께 전주시 완산구 한 장례식장 주차장에서 각목과 야구방망이 등 둔기를 들고 집단 난투극을 벌인 혐의를 받고 있다.

이들은 전주 시내에서 활동하는 폭력조직인 오거리파와 월드컵파 조직원들이다.

폭력조직원들이 주차장에서 한데 뒤엉켜 싸움을 벌이자 장례식장 한 관계자는 경찰에 신고했고, 경찰이 출동한 뒤에야 상황은 종료됐다.

경찰은 사건 장소에 있던 폐쇄회로(CC)TV를 분석해 도망친 폭력조직원들을 모두 잡아들였다.

이들은 2014년 11월 두 조직 간 알력 다툼으로 발생한 살인사건 탓에 평소 감정이 좋지 않았던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 관계자는 "패싸움 당시 자리에 있던 조직원들을 모두 검거한 것으로 보고 있다"며 "추후 또 다른 불상사가 없도록 강력계 형사들을 통해 이들을 관리하겠다"고 말했다.

doo@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