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한국, U-20 여자축구월드컵서 독일에 져 조별리그 탈락

(서울=연합뉴스) 차병섭 기자 = 한국이 2016 국제축구연맹(FIFA) 20세 이하(U-20) 여자 월드컵에서 강호 독일에 패하며 조별리그에서 탈락했다.

정성천 감독이 이끄는 대표팀은 21일(한국시간) 파푸아뉴기니 국립축구경기장에서 열린 대회 D조 조별리그 3차전에서 독일에 0-2로 졌다.

멕시코에 0-2로 패한 뒤 베네수엘라를 3-0으로 이기며 직전 경기까지 조 2위를 기록 중이던 한국은 이날 패배로 조별리그를 3위(승점 3)로 마무리했다.

한국과 승점에서 같지만 골 득실에서 뒤져 3위에 머물러있던 멕시코는 베네수엘라를 3-2로 꺾고 조 2위(승점 6)에 오르며 1위 독일(승점 9)과 함께 8강에 올랐다.

독일은 전반 13분 디나 오르슈만이 페널티지역 오른쪽 모서리에서 왼발 슈팅, 반대편 골망을 흔들며 앞서나갔다.

독일은 전반 25분 왼쪽 측면에서 낮게 깔려 올라온 크로스에 슈테파니 잔데르스가 왼발로 정확히 슈팅, 추가 골을 넣었다.

독일 잔데르스는 전반 29분 문전에서 수비수 2명을 제치고 슈팅까지 마무리했지만 골대를 강타했고, 후반 20분 페널티 지역 전방에서 때린 슈팅이 골대를 맞추기도 했다.

전반전 독일에 일방적으로 밀렸던 한국은 후반 들어 반격 기회를 엿봤지만 결정적인 기회를 잡지는 못했다.

2010년 이 대회 3위 달성 이후 2012년과 2014년 대회에서도 8강에 올랐던 한국은 4회 연속 8강 진출을 노렸지만, 아쉽게 조별리그에서 대회를 마무리했다.

bscharm@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6/11/21 20:01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