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아파트 청약자 수 2년 연속 400만 돌파할 듯


아파트 청약자 수 2년 연속 400만 돌파할 듯

[연합뉴스 자료사진]
[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박인영 기자 = 지난해에 이어 올해도 전국 아파트의 총 청약자 수가 400만명을 돌파할 것으로 보인다.

21일 부동산전문 리서치업체 리얼투데이가 금융결제원 자료를 분석한 결과, 지난 17일 현재 올해 전국 아파트 총 청약자 수는 386만9천253명(공공분양·공공임대·오피스텔 제외)으로 집계됐다.

400만 명까지는 13만747명이 부족하다.

당초 추세라면 이달 중순께 400만 돌파가 가능할 것으로 예상됐지만 11·3 부동산 대책 이후 주택도시보증공사의 분양보증 발급이 중단되고 금융결제원 아파트투유 청약시스템이 개편되면서 흐름이 잠시 끊겼다.

일단 오는 25일 전국 30여곳에서 견본주택이 개관할 예정이어서 1순위 청약접수가 시작되는 오는 30일을 전후로 올해 총 청약자 수가 400만을 돌파할 수도 있을 것으로 예상된다.

지난해에는 12월 9일 403만3천375명으로 청약자 수가 400만명을 넘어섰고 연말까지 415만6천32명을 기록한 바 있다.

올해는 광주를 포함한 호남권과 충청권에서는 청약자가 감소했지만 서울과 경기, 부산, 세종 등에서 청약자가 몰린 만큼 부동산 업계에서는 연말까지 지난해 청약자 수를 뛰어넘는 역대 최다 청약자 수를 기록할 것으로 기대하는 분위기다.

리얼투데이는 "청약 인기 지역이 조정 대상지역에 포함되면서 전매제한 기간 강화, 1순위 자격제한, 재당첨 제한 등의 규제를 받게 돼 청약자들이 눈치 보기에 나설 가능성은 변수가 될 수 있다"고 지적했다.

mong0716@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6/11/21 18:24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