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롯데월드타워 개장시 송파구 외국관광객 2배로"

(서울=연합뉴스) 강종훈 기자 = 잠실의 초고층 빌딩 롯데월드타워가 개장하면 송파구를 방문하는 외국인 관광객이 2배로 늘어날 것이라는 연구 결과가 나왔다.

김미정 한국산업개발연구원 연구위원은 21일 서울 세종문화회관 예인홀에서 송파잠실관광특구협의회 주최로 열린 세미나에서 "내년 4월 롯데월드타워가 개장할 경우 송파구를 찾는 외국인 관광객은 2021년까지 5년간 누적 2천542만 명에 달할 것"이라고 예상했다.

이는 2011~2015년 송파구를 방문한 외국인 관광객 1천269만 명에 비해 2배 정도 증가하는 규모다.

준공이 임박한 롯데월드타워는 123층, 555m의 국내 최고층 건물이다.

연구에 따르면 최고층 빌딩은 관광 랜드마크 효과를 내기 때문에 개장과 동시에 관광객이 약 20% 증가하는 것으로 나타냈다.

싱가포르의 마리나베이 샌즈는 개장 연도(2010년 4월)의 관광객이 직전 연도 대비 19.6% 증가했고, 대만의 타이페이101는 관광객이 22.8% 늘었다. 말레이시아의 페트로나스 트윈타워는 개장 전후로 관광객이 42.6% 증가했다.

연구원이 지난달 송파구 방문 외국인 관광객을 대상으로 설문조사를 한 결과, 응답자 49.1%는 관광복합시설(롯데월드타워)이 개장되면 체류 기간을 늘릴 의사가 있다고 답했다.

관광복합시설의 개장은 외국인 관광객 유치 증가, 체류 기간 증대를 통한 경제적 파급효과가 크다고 김 연구위원은 분석했다.

그는 롯데월드타워에 시내면세점이 들어설 경우 2017~2021년 누적 매출액은 최대 7조5천억 원, 2022~2026년 누적 매출액은 최대 10조9천억 원이 될 것으로 추산됐다.

이를 토대로 2017~2021년 취업유발인원은 최대 9만 명, 생산유발액은 최대 10조9천억 원으로 추정했다.

"롯데월드타워 개장시 송파구 외국관광객 2배로" - 1

double@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6/11/21 13:36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