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IBK투자 "연기금, 연말까지 국내 주식 7조3천억원 매수 여력"

(서울=연합뉴스) 임수정 기자 = IBK투자증권은 21일 국내 증시에서 연기금이 연말까지 매수할 수 있는 여력을 7조3천억원가량으로 추산했다.

김정현 연구원은 "국민연금 자산과 국내주식 목표 비중을 고려하면 6조3천억원을 연말까지 더 사들일 수 있을 것"이라며 "국민연금 외 우정사업본부와 교직원공제회 등의 매수 여력은 1조원 수준으로 추정된다"고 말했다.

IBK투자증권에 따르면 국민연금의 자산 규모 증가세를 고려할 때 올해 말 자산은 약 561조1천억원에 이를 것으로 보인다.

이 중 올해 국내주식 목표 비중 20%를 감안하면 국민연금에서 국내주식이 차지하는 몫은 약 112조2천억원이 될 것으로 예상된다.

김 연구원은 "지난 8월 말 기준 국민연금의 국내주식 보유 규모가 99조3천억원이어서 추가 매수 여력은 현 시점 기준으로 약 11조6천억원"이라며 "국민연금의 국내주식 목표 비중 대비 실제 매수 비중이 약 95.3%인 점을 근거로 6조3천억원이라는 추정치를 도출했다"고 설명했다.

그는 "이는 그간의 매수 데이터를 바탕으로 추정한 금액"이라며 "연말까지 외국인 순매도가 이어질 것으로 예상되는 상황에서 연기금의 순매수가 지속될 확률은 분명히 높다"고 강조했다.

그는 이달 들어 연기금 순매수 상위종목인 삼성전자[005930], SK[034730], SK하이닉스[000660], S-Oil[010950], 삼성바이오로직스, 현대건설[000720], 롯데케미칼[011170], 고려아연[010130], 현대해상[001450] 등에 관심을 가질 필요가 있다고 조언했다.

sj9974@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6/11/21 08:33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