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바나나맛우유'에 담은 보디로션…열흘만에 완판

송고시간2016-11-20 12:06

(서울=연합뉴스) 정빛나 기자 = CJ올리브영과 식품기업 빙그레[005180]가 선보인 이색 협업 제품이 출시되자마자 '대박 조짐'을 보이고 있다.

올리브영은 자체브랜드(PB)인 라운드어라운드가 빙그레와 협업해 출시한 '바나나맛·딸기맛우유' 보디케어 화장품의 초도 물량이 열흘 만에 완판됐다고 20일 밝혔다.

협업 제품은 올리브영이 빙그레의 바나나맛우유 브랜드와 용기 디자인 등을 빌려와 PB 상품으로 내놓는 형식이다.

'라운드어라운드 바나나맛우유 모이스춰라이징', '라운드어라운드 딸기맛우유 바이탈라이징' 등 크게 2개 라인으로 선보였고, 라인별로 보디워시, 보디로션, 핸드크림, 립밤, 실속세트 등 11종으로 구성됐다.

올리브영은 이색 디자인과 바나나맛우유 고유의 대중적인 향 등이 특징인 협업 제품이 판매 매장에서 연일 품귀 현상을 빚고 있으며, 판매 시작 열흘 만에 10만개 추가 생산에 들어갔다고 설명했다.

또 판매처를 60여 개 매장에서 160여 개로 확대했으며, 립밤과 핸드크림으로 구성된 '달콤보습세트'는 21일부터 전국 모든 매장에서 판매하기로 했다.

올리브영은 특히 젊은 여성 고객과 외국인 관광객를 사이에서 제품이 인기를 끌고 있는 것으로 보고, 향후 소비자 반응을 살펴 추가 매장 확대를 검토하고 웨이보(微博·중국판 트위터)를 통해 제품을 홍보한다는 계획이다.

[올리브영 제공]

[올리브영 제공]

shine@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