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두바이유 나흘만에 하락…배럴당 42.80달러

송고시간2016-11-19 08:26


두바이유 나흘만에 하락…배럴당 42.80달러

[연합뉴스 자료사진]

[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옥철 기자 = 사흘 연속 오르던 두바이유 가격이 소폭 하락했다.

한국석유공사는 18일(현지시간) 거래된 두바이유 현물 가격이 전날보다 67센트 떨어진 배럴당 42.80달러로 집계됐다고 19일 밝혔다.

두바이유 가격은 9월 말 석유수출국기구(OPEC) 산유국들이 원유 감산에 합의하면서 한때 50달러를 넘어서는 등 강세를 보였으나 최근 감산 조처의 실제 이행에 대한 의구심이 확산하면서 다시 크게 하락했다.

반면 런던 ICE 선물시장의 브렌트유 선물은 전날보다 37센트 오른 배럴당 46.86달러로 거래를 마쳤다.

뉴욕상업거래소(NYMEX)의 서부텍사스산원유(WTI) 선물도 전날보다 27센트 오른 배럴당 45.69달러로 장을 마감했다.

이날 브렌트유와 WTI는 산유국의 감산에 대한 기대가 커져 상승했다.

oakchul@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