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남경필 "이정현 사퇴 안하면 내주 탈당"


남경필 "이정현 사퇴 안하면 내주 탈당"

남경필 '진박' 강력비판
남경필 '진박' 강력비판(서울=연합뉴스) 황광모 기자 = 남경필 경기도지사가 17일 오후 국회에서 '박 대통령과 최순실 의혹'과 관련해 새누리당 이정현 대표의 사퇴를 요구하며 단식 농성중인 원외 당협위원장들을 방문해 대화하고 있다. 남 지사는 "진박들은 진짜 사이비교 집단과 다를게 없다"며 이정현 대표를 비롯한 '진박'계 의원들을 강하게 비판했다. 2016.11.17
hkmpooh@yna.co.kr


"대통령도 2선으로 물러나야…유혈사태 걱정"

(수원=연합뉴스) 최찬흥 기자 = 남경필 경기지사가 새누리당 이정현 대표가 사퇴하지 않으면 다음 주 초중반 탈당하겠다는 뜻을 밝혔다.

남 지사는 18일 연합뉴스와 통화에서 "다음 주말 대규모 촛불시위 전에 대통령이 2선으로 물러나려면 당 지도부부터 물러나야 한다. 유혈사태가 날까 걱정"이라며 이같이 말했다.

새누리당 비주류가 주도하는 비상시국위원회 공동대표 중 한명으로 잠재적 대권주자인 남 지사가 '선도탈당' 의사를 밝히며 이 대표를 압박하는 양상이라 결과가 주목된다.

남 지사는 또 "당내 비주류 등을 다양하게 만나며 인식을 공유하고 있다"고 말해 동반 탈당이나 탈당 도미노 여부도 관심이다.

남 지사는 앞서 "새누리당이 해체 후 재창당을 하지 않으면 중대결심을 할 것"이라며 처음으로 '탈당'을 시사했다.

그는 "새누리당 현 지도부는 조기 전당대회를 하겠다고 하는데, 이미 새누리당은 국민의 마음속에서 지워졌다"며 "지금 있는 사람들을 그대로 두고 지도부를 바꿔서 그냥 간다는 것은 의미가 없다"고 주장했다.

이어 17일 국회에서 기자들과 만나 "당 지도부가 해당 행위, 국가에 위험을 끼치는 행위를 하고 있다. 대통령을 둘러싸고 호가호위하며 단물을 빤 세력들"이라고 정면 비판하기도 했다.

chan@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6/11/18 21:04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