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파주시, '만성 정체' 용미리∼광탄 도로 확장 추진

송고시간2016-11-19 08:07

행자부 '접경지역발전계획'에 신청

(파주=연합뉴스) 노승혁 기자 = 경기도 파주시는 광탄지역의 극심한 차량정체 해소를 위해 국지도 78호선 용미리∼광탄 간(2.43㎞) 도로 확장사업을 행정자치부 '접경지역 종합발전계획'에 신청했다고 19일 밝혔다.

[연합뉴스 자료사진]
[연합뉴스 자료사진]

국토교통부와 경기도는 편도 1차로인 이 구간 도로를 확장하기 위해 2006년 실시설계까지 마쳤지만 교통량 감소 등으로 사실상 진전을 보지 못했다.

이에 파주시는 그동안 규모 축소 등 다양한 시행방안을 만들어 기재부와 국토교통부·경기도에 건의했지만, 국가계획에 반영되지 못했다.

시는 이번에 행자부 접경지역 종합발전계획에 용미리∼광탄 간 도로 확장사업을 반영시켜 구부러진 도로를 바로잡고 기존 왕복 2차로를 4차로로 확장해 고양시 덕양동까지 연결, 이 지역 차량정체를 해소하겠다는 방침이다.

사업이 반영돼 용미리∼광탄 간 도로 확장 공사가 진행되면 문산, 법원, 파평, 적성을 잇는 파주 동북부 지역 발전의 큰 축으로 성장동력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된다.

이재홍 시장은 "이 구간 도로 문제 해결은 시와 광탄 주민들의 숙원"이라며 "이 사업이 반영돼 공사가 진행되면 법원·광탄지역 기업체들의 물류비용 절감과 지역 간 균형 발전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nsh@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