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현대차 노사, 폐지 수집 어르신 위해 1억4천만원 지원


현대차 노사, 폐지 수집 어르신 위해 1억4천만원 지원

현대차, 폐지수집 어르신에게 리어카 지원
현대차, 폐지수집 어르신에게 리어카 지원(울산=연합뉴스) 장영은 기자 = 17일 울산시청에서 현대자동차 울산공장 노사 관계자들이 폐지수집 어르신들에게 기금 1억4천만원 상당으로 마련한 안전 리어카를 전달하기 위해 끌고 가고 있다. [현대차 제공=연합뉴스]

(울산=연합뉴스) 장영은 기자 = 현대자동차 노사가 폐지를 수집하는 어르신의 교통사고를 예방하고 생계를 지원한다.

노사는 17일 울산시청에서 폐지 수집 어르신 지원기금 1억4천만원을 울산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전달했다.

기금은 지난해 현대차 울산공장 임직원이 모금한 7천만원에 회사가 같은 금액을 보탰다.

1억4천만원 가운데 8천만원으로 폐지 수집 어르신 116명에게 안전 리어카와 야광띠를 단 안전 조끼, 생필품 등을 지원한다.

안전 리어카에는 교통사고 예방을 위해 후미등을 달았다.

나머지 6천만원은 폐지 수집 어르신들의 치료비와 생활비 등으로 사용한다. 지원 대상 공모와 선정은 울산시자원봉사센터가 맡는다.

현대차 관계자는 "거리에서 일하는 폐지 수집 어르신들은 교통사고 위험에 항상 노출돼 있다"며 "노사가 마련한 작은 정성이 어르신들의 사고 예방과 생활안정에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현대차가 어르신을 위해 지원한 안전 활동복
현대차가 어르신을 위해 지원한 안전 활동복[연합뉴스 자료사진]

한편, 현대차 울산공장은 2014년 3월 4천만원을 들여 재활용자원 수집 어르신들의 교통사고 예방을 위해 기능성 아웃도어 의류에 야광띠를 단 활동복 340벌을 지원했다.

young@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6/11/17 14:00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