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삼성바이오로직스, 3천억원 규모 의약품 위탁생산계약(종합)

(서울=연합뉴스) 조민정 김잔디 기자 = 삼성바이오로직스[207940]는 실락 GmbH( Cilag GmbH International)과 3천66억원 규모의 의약품 위탁생산계약을 맺었다고 16일 공시했다.

계약금액은 최소 구매물량을 기준으로 산정한 매출액으로, 상대방과의 협의에 따라 공급 물량이 늘어날 수 있다고 회사 측은 설명했다.

계약기간은 경영상 비밀 유지를 이유로 2019년 12월 31일까지 공시를 유보했다.

계약규모는 최근 매출액 대비 335.94%다.

실락 GmbH는 스위스에 본사를 둔 의약품 개발 및 제조업체로, 다국적 헬스케어 업체 존슨앤존슨의 자회사다.

존슨앤존슨은 제약부문 자회사 얀센을 갖고 있으며, 얀센은 바이오의약품 '레미케이드'로 유명한 회사다. 레미케이드는 류마티스 관절염 등 자가면역질환에 주로 쓰인다.

chomj@yna.co.kr jandi@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6/11/16 18:36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