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부여 종합운동장 복합체육공간으로 거듭난다

사업비 28억원 투입…티볼장·인공암벽장·가족쉼터 등 설치

(부여=연합뉴스) 정찬욱 기자 = 충남 부여군 규암면의 부여 종합운동장이 최근 트렌드에 맞는 운동과 여가활동을 할 수 있는 복합체육공간으로 바뀐다.

16일 부여군에 따르면 종합운동장 내 사용이 적은 야외공연장, 씨름장, 게이트볼장을 티볼장(리틀야구장), 다목적구장(농구장, 족구장 등), 인공암벽장, 패밀리헬스장, 가족 쉼터(피크닉), 어린이 놀이터 등으로 새롭게 정비하는 복합체육공간 조성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복합체육공간 조감도.
복합체육공간 조감도.

부여군은 조기 착공을 위해 10억원의 특별조정교부금을 충남도에 신청, 지난달 말 확보했다. 총 28억원의 예산을 투입, 내년 상반기 완공을 목표로 사업을 한다.

군 관계자는 "종합운동장은 접근성이 좋지 않아 각종 대회와 행사 외에 특정한 체육 활동으로만 사용돼 아쉬움이 컸다"며 "새롭게 복합공간으로 조성되면 체육 동호인들은 물론 가족들이 자주 찾아 휴식과 레저활동을 할 수 있는 명소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jchu2000@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6/11/16 16:14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위키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