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안철수 "우리사회 뿌리부터 썩었다…총체적 개혁 필요"

수원대서 특강 "모든 것 뒤집어 바꿔야…지금이 좋은 기회"

(화성=연합뉴스) 류수현 기자 = 국민의당 안철수 전 대표는 16일 최순실 국정농단 사태를 언급하며 "뿌리부터 썩어있는 우리 사회는 총체적인 개혁이 필요하다"고 밝혔다.

안 전 대표는 이날 오후 '4차 산업과 우리의 미래'라는 주제의 수원대 총학생회 초청 특강에서 "부정청탁방지법의 통과를 위해 애써왔는데, 요즘 허탈하다. 몇만 원짜리 일탈행위를 잡는 것보다 심각한 문제가 중앙에서 발생하고 있었기 때문"이라며 이 같이 말했다.

강연하는 국민의당 안철수 전 대표
강연하는 국민의당 안철수 전 대표

안 전 대표는 이어 "우리나라가 살아남기 위해서는 우리 사회의 모든 것을 전부 뒤집어 엎어 바꿔야 한다"면서 "국민의 마음이 모이고 있는 지금이 좋은 기회다"라고 강조했다.

그는 최순실씨가 국민연금에도 개입했다는 의혹과 관련, "지난해 국정감사에서 연금 가입자들에게 손해를 안긴 국민연금을 비판한 적이 있다"면서 "앞으로라도 세금이나 국민연금에 조금이라도 손을 대는 사람이 있다면 다시는 사회에 복귀하지 못하도록 처벌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그는 또 "최순실 국정농단 사건이 사회 어디까지 손을 뻗쳤는지 끝을 알 수 없는 암울한 상황이다"라며 "전날 박근혜 대통령이 당선 전에 차병원그룹의 건강검진센터 차움의원을 이용하면서 드라마 '시크릿가든' 여주인공 이름을 사용했다는 이야기를 들었을 땐 더는 바닥이 없다고 생각했을 때 지하로 내려가는 길이 열린 기분이었다"고 설명했다.

학생들과 인사하는 국민의당 안철수 전 대표.
학생들과 인사하는 국민의당 안철수 전 대표.

이날 특강에는 재학생 등 1천여명이 참석했으며, 강의 이후 '미래 먹거리', '대북정책', '창업혁명' 등에 대해 질의 응답이 이어졌다.

you@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6/11/16 15:48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