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코스닥 입성' 제이앤티씨 "신성장 동력은 플렉서블 올레드"

제이앤티씨 회사 로고
제이앤티씨 회사 로고

(서울=연합뉴스) 고상민 기자 = 내달 1일 코스닥에 입성하는 전자제품 기업 제이앤티씨는 플렉서블 올레드(OLED)를 새 성장 동력으로 삼겠다고 16일 밝혔다.

장상욱 제이앤티씨 대표이사는 이날 여의도에서 기업공개(IPO) 기자간담회를 열고 "모바일용 강화유리와 커넥터를 잇는 신성장 동력은 플렉서블 올레드"라며 "플렉서블 올레드를 기반으로 전기·전자 토탈솔루션 글로벌 기업으로 도약하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제이앤티씨는 1996년 모바일 부품사업으로 시작해 현재 스마트폰용 3D 커버글라스와 모바일용 커넥터를 전문으로 생산하고 있다.

이 업체의 3D 커버글라스는 삼성전자[005930]의 '갤럭시 엣지' 모델을 비롯해 샤오미, 화웨이, 비보 등 중국 스마트폰 업체의 신제품으로 확대 적용되고 있다.

장 대표는 "그동안 강화유리사업은 전통적으로 인력풀이 많은 중국 기업이 영위해왔지만 3D 커버글라스부터는 삼성을 제외하면 우리 회사만 상용화 생산기술을 확보하고 있다"고 말했다.

제이앤티씨는 3D 커버글라스의 선행기술도 확보해 놓았다.

항균 기능은 물론 AG(눈부심 방지), AR(반사 방지), SLG(고경도 유리) 등 다양한 강화유리 기술 개발을 마쳤다.

또 다른 대표 제품군인 모바일용 커넥터는 방수 및 고속충전용 고부가가치 제품으로 영역을 확대하고 있다고 장 대표는 설명했다.

장상욱 제이앤티씨 대표이사
장상욱 제이앤티씨 대표이사

제이앤티씨는 설립 이래 20년 연속 흑자경영 중이다.

작년 매출액은 2천135억원으로, 연평균 매출 증가율은 13.3%에 달한다.

올해는 상반기에만 이미 1천575억원의 매출을 달성해 창사 이래 최고 실적이 예상된다.

제이앤티씨는 이날부터 이틀간 수요예측을 거쳐 공모가를 확정한 뒤 23~24일 일반공모 청약을 받는다. 코스닥 상장 예정일은 12월 1일이다.

gorious@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6/11/16 15:01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