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강릉영동대, 헬스케어 플랫폼 지원센터 개관

(강릉=연합뉴스) 유형재 기자 = 강릉영동대학교가 16일 강릉시 임당동에서 헬스케어 플랫폼 지원센터 개관식을 하고 본격적인 운영에 들어갔다.

지원센터는 강릉영동대 특성화 프로젝트인 '케어(CARE) 2018' 사업추진을 위해 간호, 보건, 관광 등 의료관광분야의 맞춤형 전문인력 양성을 하기 위해 설립됐다.

강릉영동대, 헬스케어플랫폼 지원센터 개관
강릉영동대, 헬스케어플랫폼 지원센터 개관

지하 1층, 지상 5층으로 연면적 1천56㎡ 규모다.

유전자 연구소, 음악, 아로마, 컬러테라피 치유 프로그램, 힐링 디저트 카페, 관광 사업 컨설팅을 통한 문화관광상품개발 공간 등을 갖췄다.

특히 강원도 최초의 유전자 연구소를 설립, 유전자 정보를 분석해 발병 가능성과 특정 질병에 대해 예측을 하고 예방할 수 있도록 돕기로 했다.

유전자 검사는 간단한 머리카락, 모근, 구강세포, 혈액채취 등을 통해 폐암, 위암, 췌장암, 간암, 유방암, 뇌졸중, 심근경색증, 골다공증, 당뇨, 우울증, 치매 등 광범위 질환의 발병 예측이 가능하다.

강릉영동대, 헬스케어 플랫폼 지원센터 개관 - 2

강릉영동대는 주민참여형 지역 공동체 문화 프로그램 등 다양한 프로그램을 통해 지역주민의 건강관리와 산업발전에 이바지하고 대학의 재정확충에도 도움이 될 수 있도록 운영하기로 했다.

현인숙 총장직무대행은 "21세기 ICT, 나노, 바이오 등 헬스케어에 관한 다양한 정보와 상품의 출현으로 의료산업의 패러다임이 질병 치료 중심에서 맞춤형 예방과 관리로 변화하고 있다"라며 "지역주민의 유전자 요인을 파악하고 적절한 상담을 통한 건강관리로 대학의 사회책임 역할 구현에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개관식에는 현인숙 총장직무대행, 이경일 부총장, 김제홍 교학처장, 서흥석 산학협력처장, 박용승 기획실장, 김동출 국제교류원장, 최운주 사무처장 등 30여 명의 관계자가 참석했다.

강릉영동대, 헬스케어 플랫폼 지원센터 개관 - 3

yoo21@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6/11/16 14:59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