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이재명 "朴대통령, 대통령직 그만둬야…국회, 탄핵절차 밟아야"

"유승민도 국민에 사죄하지 않으면 은퇴해야"

(대구=연합뉴스) 한무선 기자 = 이재명 성남시장은 최순실 국정개입 논란과 관련해 16일 "박근혜 대통령은 중대범죄 행위의 주범이므로 대통령직을 그만둬야 한다"고 주장했다.

이재명 성남시장
이재명 성남시장[연합뉴스 자료사진]

이 시장은 대구 MH 컨벤션에서 더불어민주당 대구시당 여성위원회 발대식을 앞두고 한 기자간담회에서 "대통령직을 면하고 청와대를 나서는 순간 박 대통령을 구치소에 보내야 한다"며 "국민과 같이 동등한 민주공화국 구성원으로서 행위에 따른 책임을 져야 하기 때문이다"고 말했다.

그는 "박 대통령은 물러나는 게 불가능한 상태가 되지 않는 한 스스로 퇴진하지 않을 것이다"며 "그렇다고 강제로 물러나게 하는 과정에서 유혈사태 등이 생겨서는 안 되므로 헌법이 보장하는 탄핵절차를 국회가 밟는 게 맞다"고 밝혔다.

이어 "수습내각은 여야가 합의할 게 아니라 국민이 참여해야 한다"며 "여야가 협의해 정하면 책임 있는 집단이 절반의 권한을 행사하는 것이므로 여야와 국민이 함께하는 국민내각 구성이 바람직하다"고 주장했다.

이 시장은 "대통령을 만들어내고, 예상되는 일들을 방치하고, 권력을 누린 사람들이 새누리당 정치 집단이다"며 "이번 사태 몸통이라고 할 수 있는 새누리당도 해체해서 책임을 져야 한다"고 했다.

또 유승민 새누리당 의원에는 "평소 유 의원 가치나 태도가 훌륭하다 생각했고 유력한 대권 후보로 항상 그를 꼽았으나 이번 사태에서 실망스럽다"며 "대통령을 만들고 모시며 권한을 행사했기 때문에 본인이 먼저 국민에게 사죄해야 하며, 그게 아니면 정치에서 은퇴해야 한다"고 말했다.

mshan@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6/11/16 15:31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