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전남도, 제2차 녹색축산 5개년 계획 마련…1조4천억 투입


전남도, 제2차 녹색축산 5개년 계획 마련…1조4천억 투입

전남도청 전경
전남도청 전경[전남도 제공] 전경 본관

(무안=연합뉴스) 손상원 기자 = 전남도는 축산업 경쟁력 강화를 위해 2020년까지 1조4천억원을 투입하는 내용의 제2차 동물복지형 녹색축산 5개년 계획을 수립했다고 16일 밝혔다.

분야별로는 안전축산물 생산·공급 17개 사업 7천865억원, 악취 없는 깨끗한 축산환경 조성 8개 사업 3천515억원, 축산의 6차 산업화와 수출 기반 조성 19개 사업 1천692억원, 선제 동물방역으로 가축 질병 청정지역 유지 12개 사업 1천55억원이다.

전남도는 가축 사육 환경 개선을 위해 3천100여 축사시설 현대화 사업을 지원하고 조사료 재배 전문단지를 2만㏊로 확대할 계획이다.

농협에서는 700여억원을 투자해 2019년까지 축산물 종합 유통센터를 나주에 건립하고 한우고기 수출 확대에 대비해 간척지에 1만 마리 규모 한우 사육단지를 조성한다.

전남도는 또 조류 인플루엔자 발생 우려가 큰 나주, 영암, 도내 철새도래지 등 69곳을 중점 방역관리지구로 지정해 특별 관리하기로 했다.

전남도는 2011년 5월 전국에서 처음으로 동물복지형 녹색축산 육성 조례를 제정해 사업 추진 근거를 마련하고 제1차 동물복지형 녹색축산 5개년 계획을 세워 추진해왔다.

sangwon700@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6/11/16 14:23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