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몸통 발차기 1점→2점…세계태권도연맹 경기규칙 개정

지부티 207번째 회원국 승인
15일(현지시간) 캐나다 버나비에서 열린 세계태권도연맹 정기 총회 장면. [세계태권도연맹 제공=연합뉴스]
15일(현지시간) 캐나다 버나비에서 열린 세계태권도연맹 정기 총회 장면. [세계태권도연맹 제공=연합뉴스]

(서울=연합뉴스) 배진남 기자 = 세계태권도연맹(WTF)이 2020년 도쿄올림픽을 대비해 더 공격적인 경기를 유도하고 관중이 쉽게 이해할 수 있도록 하고자 일부 경기규칙을 개정했다.

세계연맹은 15일(현지시간) 캐나다 버나비에서 제27차 정기 총회를 열고 경기규칙 개정안을 만장일치로 통과시켰다.

새로운 경기규칙에는 우선 몸통 공격에 1점을 주던 것을 몸통 주먹 공격은 1점으로 유지하고 몸통 발차기 공격은 2점을 주는 것으로 세분화했다.

몸통 회전공격 3점, 머리 공격 3점, 머리 회전공격 4점 등은 종전과 같다.

경고와 감점으로 이원화했던 벌칙은 감점으로 통일했다. 경고 10회 또는 감점 5회를 받으면 감점패를 적용했으나 앞으로는 모두 감점으로 통일해 감점 10회를 받으면 감점패가 된다.

'태권도 경기는 재미없다'는 인식을 하게 하는 주요 원인 중 하나인 '앞발 동작'은 보다 엄격하게 처벌하도록 규정을 강화했다.

3초간 다리를 그냥 들고 있거나 상대방의 유효한 공격을 막으려 허공에 3초간 차는 행위, 상대방의 발차기 공격을 방해하려고 다리를 올리는 행위나 허리 밑 방향으로 다리를 드는 행위 등에 모두 감점이 부여된다.

3회전까지 승패를 가리지 못한 경우 골든 포인트제로 치르는 연장전은 2분에서 1분으로 시간을 줄였다.

연장전에서 점수가 나지 않으면 연장전에서 전자호구에 기록된 유효타 횟수가 많은 선수, 기존 3회전 중 더 많은 회전을 이긴 선수, 총 감점을 적게 받은 선수 순으로 승자를 가린다.

점수차 승은 12점에서 20점으로 확대했으나 유소년과 청소년부를 제외한 각 대회 준결승과 결승에서는 점수차 승을 적용하지 않을 수도 있게 했다.

청소년의 올림픽 출전 기회를 확대하고자 청소년 선수가 유스올림픽, 세계청소년선수권대회, 대륙청소년선수권대회에서 입상한 경우 랭킹 점수를 부여하고 해당 선수가 만17세가 되면 세계랭킹과 올림픽랭킹에서 점수를 인정받을 수 있도록 했다.

개정된 규칙은 내년부터 시행한다.

세계연맹은 이날 총회에서 아프리카 지부티를 207번째 정회원국으로 승인했다.

hosu1@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6/11/16 11:16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