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경기북부 '반짝 추위'…연천 미산 영하 6.7

(의정부=연합뉴스) 김도윤 기자 = 연천 미산의 아침 기온이 영하 6.7도까지 내려가는 등 경기북부 지역에 16일 오전 반짝 추위가 몰아닥쳤다.

[연합뉴스 자료사진]
[연합뉴스 자료사진]

연천·포천·가평·양주 등 경기북부지역에 내려졌던 한파주의보는 전날 모두 해제됐다.

수도권기상청에 따르면 경기북부지역 아침 최저기온은 연천 미산 영하 6.7도, 가평 영하 5.0도, 양주 영하 4.4도, 포천 영하 3.8도 등이었다.

그러나 낮부터 추위가 풀려 경기북부 대부분의 지역이 예년보다 높은 10∼12도까지 올라갈 것으로 예상됐다.

기상청 관계자는 "아침에는 복사냉각에 의해 기온이 낮아 춥겠으나 낮부터 남풍이 불면서 기온이 올라 평년보다 조금 높고 추위도 풀리겠다"고 밝혔다.

kyoon@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6/11/16 07:49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