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들풀 '털진득찰', 고혈압 예방에 효과

송고시간2016-11-14 15:16

(서울=연합뉴스) 정빛나 기자 = 농촌진흥청은 들풀 종류인 '털진득찰'에서 분리한 키레놀(Kirenol)이라는 성분이 고혈압 등 질병 예방에 효과가 있는 사실을 최초로 밝혀냈다고 14일 밝혔다.

이번 연구는 국립식량과학원 고령지농업연구소와 가톨릭관동대 의학과 박병곤 교수팀이 공동으로 진행했다.

털진득찰은 한의학에서 고혈압, 두통, 어지럼증 및 관절염과 같은 증상에 치료제로 사용됐다. 민간에서는 '점호채'라고 불렸으며 봄에 어린순을 채취해 나물로도 이용된다.

연구팀은 실험용 토끼에 키레놀 성분을 최소농도(10μg/ml)로 투여한 결과, 수축한 혈관이 48% 이상 이완되는 생리활성 효과가 있음을 확인했다.

이에 따라 특허 출원 중인 키레놀의 효능 안정성 등을 입증하기 위해 인체 적용 임상 연구를 계획 중이다.

구본철 농진청 고령지농업연구소장은 "이번 연구결과를 기반으로 털진득찰이 고혈압으로 인한 순환기계 질환을 예방하는 식·의약 소재로 개발이 가능할 것으로 기대된다"며 "앞으로 다양한 고랭지 유망작물들의 기능 성분을 입증해 농가 및 산업체의 새로운 소득원 창출의 원동력이 될 수 있도록 할 것"이라고 말했다.

[농촌진흥청 제공]

[농촌진흥청 제공]

shine@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