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일흔여섯 사미자, '우리말' 명예 달인…상금 1천만 원

송고시간2016-11-14 14:36

(서울=연합뉴스) 정아란 기자 = 여든을 바라보는 배우 사미자가 '우리말 달인'에 등극했다.

사미자(76)는 KBS 1TV 퀴즈 프로그램 '우리말 겨루기'가 배출한 연예인 최초 우리말 명예 달인에 등극했다고 KBS가 14일 소개했다.

사미자는 성우 안지환(47), 방송인 조영구(49), 박슬기(30) 등 다른 도전자들과의 우리말 퀴즈 대결에서 승리해 상금 1천만 원을 거머쥐었다.

사미자는 녹화 당시 "한 주라도 '우리말 겨루기' 방송을 놓치면 그날 저녁은 값어치가 없다고 생각할 정도로 열심히 시청했다"고 전했다.

녹화분은 이날 오후 7시 35분 '우리말 겨루기' 641회를 통해 방영된다.

사미자는 1963년 동아방송 1기 성우로 연예계에 데뷔해 다수 드라마와 영화, 연극에 출연했다. 그는 TV 생활정보 프로그램 패널로도 활발히 활동 중이다.

배우 사미자
배우 사미자

airan@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