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쌍용차 "티볼리 고객 10명 중 3명이 ADAS 채택"

송고시간2016-11-14 09:46

(서울=연합뉴스) 김동현 기자 = 쌍용자동차는 '2017 티볼리 브랜드' 고객 10명 중 3명이 새로 적용한 첨단운전자보조시스템(ADAS: Advanced Driver Assistance System)을 채택했다고 14일 밝혔다.

쌍용차가 2017년형 티볼리의 지난 2개월간 판매량을 분석한 결과 티볼리 고객의 26.6%, 티볼리 에어 고객의 32.9% 등 브랜드 전체 고객의 29.1%가 ADAS 옵션인 스마트 드라이빙 패키지를 선택했다.

쌍용차는 "그동안 고급차만을 위한 것으로 인식됐던 프리미엄급 안전사양을 소형 SUV에 적용, ADAS의 대중화를 위한 초석을 놓았다"고 설명했다.

또 "사고예방 효과와 운전 편의성 등으로 인해 ADAS의 대중화 속도가 향후 더욱 빨라질 것으로 예상한다"며 소형 SUV 시장에 새로운 트렌드가 형성되고 있다고 밝혔다.

앞서 쌍용차는 지난 9월 동급 최초로 차선유지보조시스템과 스마트하이빔 등 다양한 ADAS 기술을 적용한 '2017 티볼리'를 출시했다.

쌍용차 "티볼리 고객 10명 중 3명이 ADAS 채택" - 1

bluekey@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