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박지원 "진실 밝혀지면 朴대통령 질서있는 퇴진할 것"(종합)

"시간벌기로 해결되지 않는다…국민 촛불은 朴대통령 퇴진"
'김기춘 진상규명위' 위원장, 조배숙에서 주승용으로 교체

(서울=연합뉴스) 이광빈 서혜림 기자 = 국민의당 박지원 비상대책위원장 겸 원내대표는 13일 "모든 진실이 밝혀지면 박근혜 대통령이 질서있는 퇴진이 이뤄지리라 본다"고 말했다.

박 비대위원장은 이날 국회에서 열린 비상대책위원회의에서 "박 대통령이 탈당하고, 영수회담으로 총리를 추천해 '최순실 우병우 사단'을 제거한 거국중립내각이 구성되고, 공정한 검찰수사와 국정조사 및 별도 특검 수사가 이뤄지게 해야 한다"면서 이같이 밝혔다.

그는 "다시 한 번 박 대통령과 청와대가 꼼수와 술수로 시간벌기를 한다고 해서 해결되지 않는다는 것을 말씀드린다"면서 "현재 답은 국민 촛불은 박 대통령 퇴진이라고 말씀드린다"고 강조했다.

그는 "검찰은 박 대통령의 대면조사를 위해 '청와대의 성의 있는 답변을 기다리겠다'고 했는데, 수사를 검찰이 해야지, 왜 청와대의 성의 있는 답변을 기다리느냐"며 "야당 수사 시 야당의 성의 있는 답변을 기다린 적 있느냐"고 반문하고 "이렇기 때문에 검찰을 믿지 못하는 것이다. 법대로 하면 된다"고 주장했다.

이어 박 비대위원장은 기자들과 만나 정치권 내 탄핵 주장에 대해선 "탄핵 카드를 벌써 사용했다가 표가 확보되지 않으면 끝나기 때문에 새누리당의 변동을 지켜봐야 한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부산 엘시티 사건도 최순실 씨와 관계가 있고, 무기 로비스트 린다김(김귀옥) 사건도 문제가 있다"면서 "박 대통령이 재벌 회장들의 발목을 비틀었다는 게 밝혀지면 국민이 어떻게 할 것이냐. (탄핵 추진은) 그 때 봐야 한다"고 강조했다.

한편, 국민의당은 지난 11일 김기춘 전 대통령 비서실장이 '박지원 항소심 공소 유지 대책' 등을 지시했다는 고(故) 김영한 전 청와대 민정수석의 비망록 내용이 공개된 것과 관련해 '김기춘 진상규명위원회'를 구성하기로 하고, 조배숙 의원을 위원장으로 선임했으나, 하룻만에 전날 주승용 의원으로 교체했다.

박지원 "진실 밝혀지면 朴대통령 질서있는 퇴진할 것"(종합) - 1

lkbin@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6/11/13 18:57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