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프로농구- 기승호 역전포…LG, 전자랜드에 17점차 극복 역전승

LG 기승호 [KBL 제공=연합뉴스]
LG 기승호 [KBL 제공=연합뉴스]

(서울=연합뉴스) 최태용 기자 = 창원 LG가 기승호의 동점·역전포를 앞세워 인천 전자랜드의 상승세를 꺾고 짜릿한 뒤집기를 연출했다.

LG는 13일 창원실내체육관에서 열린 2016-2017 KCC 프로농구 홈경기에서 1분여를 남기고 5점을 올려놓은 기승호(14점)의 활약으로 전자랜드에 75-72, 역전승을 거뒀다.

LG는 2연패에서 탈출, 4승4패로 승률 5할을 맞췄다.

전자랜드는 2연승 뒤 1패를 당해 5승4패가 됐다.

LG는 전자랜드 제임스 켈리에 30점을 내주며 한 때 17점 차까지 뒤졌다.

4쿼터부터 추격에 나선 LG는 종료 1분 23초 전 기승호의 3점슛으로 72-72, 동점을 만들었다.

기승호는 46초를 남기고 오른손 레이업을 성공, 74-72로 전세를 뒤집었다.

전자랜드 켈리는 골밑을 파고들며 동점슛을 노렸지만 LG 김종규가 뛰어올라 슛을 저지했다.

LG 김영환(10점)은 6초를 남기고 자유투 2개 중 1개를 넣어 승리에 쐐기를 박았다.

전자랜드의 정영삼은 4쿼터 종료 4분 49초 전 골밑 수비를 하다 LG 제임스 메이스의 팔꿈치를 맞고 피를 흘려 코트에 나서지 못한 것이 아쉬웠다. 전자랜드는 4쿼터 7득점에 그쳐 다잡은 승리를 놓쳤다.

피를 흘리며 코트를 나가는 전자랜드 정영삼[KBL제공=연합뉴스]
피를 흘리며 코트를 나가는 전자랜드 정영삼[KBL제공=연합뉴스]

cty@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6/11/13 16:21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