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지방에서도 대통령 퇴진 요구 촛불집회 이어져

송고시간2016-11-12 17:42


지방에서도 대통령 퇴진 요구 촛불집회 이어져

다시 촛불 켠 시민
다시 촛불 켠 시민

(제주=연합뉴스) 고성식 기자 = 12일 제주시청 어울림마당에서 열린 박근혜 대통령 퇴진 촉구 촛불집회에서 시민들이 박 대통령 하야를 촉구하는 손팻말을 들고 구호를 외치고 있다. 2016.11.12
koss@yna.co.kr

(전국종합=연합뉴스) = '비선 실세' 최순실에 대한 엄정 수사와 박근혜 대통령 퇴진을 촉구하는 촛불집회가 12일 지방에서도 이어졌다.

이날 오후 제주시청 어울림마당에 모인 시민 2천여명은 촛불집회를 열어 박 대통령 퇴진을 요구하고, 정치 현안에 대한 자유 발언을 했다.

집회 참가자들은 "대통령은 전 국민적인 요구에 귀 기울여야 한다"고 한 목소리를 냈다.

대통령 하야 촉구 시민[연합뉴스 자료사진]

대통령 하야 촉구 시민[연합뉴스 자료사진]

경북 영천 지역 시민단체인 '영천시민광장' 회원 50여명은 이날 오후 영천시청 앞에서 시국집회를 열어 자유발언이나 구호 제창 등을 하며 박 대통령 하야를 촉구했다.

경주역 광장에서도 '경주시민행동' 회원 200여명이 시국집회를 한 뒤 시가지 행진을 했으며 대구 민예총 회원 80여명은 동성로에서 거리공연 등 '시국문화제'를 열었다.

울산 롯데백화점 앞에서는 '시민행동' 참가자들이 촛불을 들고 서울 광화문 '민중 총궐기' 상황을 인터넷으로 지켜보며 시국 관련 발언을 이어갔다.

광주민족예술단체총연합은 국립 아시아문화전당 앞 5·18민주광장에서 광주민족예술제를 마련했다.

거리로 나온 여고생들
거리로 나온 여고생들

(제주=연합뉴스) 고성식 기자 = 12일 제주시청 어울림마당에서 열린 박근혜 대통령 퇴진 촉구 촛불집회에서 여고생들이 박 대통령의 하야를 촉구하는 손팻말을 들고 구호를 외치고 있다. 2016.11.12
koss@yna.co.kr

시국 풍자공연과 마당극·풍물놀이·민족음악 연주로 구성된 예술제에는 촛불을 든 시민 300여명이 참가했다.

강원에서는 이날 시민·사회단체 활동가들이 대부분 서울 촛불집회에 참가해 태백과 영월에서만 촛불 문화제가 열렸다.

청소년들의 시국선언과 집회도 이어졌다.

제주 청소년 100여명은 "어두운 대한민국의 실정 속에서 청소년들이 다시 희망의 빛이 되고자 한다"며 시국선언을 했고, 거창고교생 100여명은 거창읍 로터리 광장에서 최순실 사태 규탄 집회를 열었다.

광주지역 7개 중학교 재학생 50여명도 광주 서구 쌍촌동 운천사거리에서 '최순실 국정 농단' 사태를 규탄하는 시국선언을 했다.

포항에서는 고교생과 시민 등 50여명이 이날 저녁 북구 상원동 학원사 앞에 시국선언을 하고, 500m가량 시가행진을 할 예정이다.

이날 서울에서 열린 민중 총궐기대회에 참석하기 위해 지방에서 10만여명이 상경한 것으로 대회 준비위측은 추산했다.

(유형재, 이강일, 김근주, 정회성, 김선경, 고성식, 백도인, 박창수)

koss@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