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당구- 이충복, LG U+컵 3쿠션 마스터스 '깜짝' 우승

송고시간2016-11-11 23:04

이충복(오른쪽), LG U+컵 3쿠션 마스터스 우승 [대한당구연맹 제공=연합뉴스]
이충복(오른쪽), LG U+컵 3쿠션 마스터스 우승 [대한당구연맹 제공=연합뉴스]

(서울=연합뉴스) 신창용 기자 = 이충복이 세계 최정상급 선수들이 총출동한 '2016 LG U+컵 3쿠션 마스터스' 대회에서 모두의 예상을 뒤엎고 역대 최대 상금의 주인공이 됐다.

이충복은 11일 서울 여의도 IFC몰에서 열린 대회 결승전에서 베트남의 트란 쿠엣 치엔을 40-35로 누르고 챔피언에 등극했다.

이충복은 역대 최대 규모인 1억6천만원이 걸린 이번 대회에서 우승을 차지하며 우승 상금으로만 7천만원을 거머쥐었다. 이는 3쿠션 단일 대회 사상 역대 최대 우승 상금이다.

그는 "생각보다 너무 어렵게 결승전 경기를 진행해 개인적으로는 실망스러운 부분이 많았다. 하지만 운 좋게도 우승을 차지해 기쁘다"고 우승 소감을 밝혔다.

changyong@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