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중국판 '블프' 광군제 대박 행진…왜 11월 11일일까

(베이징=연합뉴스) 심재훈 특파원 = 중국판 블랙프라이데이로 불리는 광군제(光棍節·독신자의 날)가 올해에도 대박 행진을 이어가고 있다.

이처럼 중국뿐만 아니라 전 세계에 광풍을 일으키는 광군제가 왜 11월 11일로 정해졌을까.

11일 신화망(新華網)에 따르면 11월 11일은 한국에서는 특정 제품의 과자 이름으로 통칭하는 날이지만 중국에서 광군제를 '솔로 데이'라고 부른다. 숫자 1은 매끈한 막대기(光棍)와 같고 중국어에서 '광군'은 싱글이라는 뜻도 있어 11월 11일이 솔로들의 축제가 됐다.

2009년 11월 11일 티몰(天猫·Tmall)에서 광군제를 맞아 솔로들은 쇼핑으로 외로움을 달래야 한다고 광고하면서 파격 할인 행사를 했다. 원래는 티몰만의 행사에서 출발했다.

당시 중국 유통업계에서는 광군제가 10월 1일 국경절과 12월 크리스마스 시즌 가운데 있어 흥행에 비관적으로 봤으나 막상 뚜껑을 열어보니 폭발적인 호응을 얻었다.

이후 타오바오, 징둥 등 중국 온라인 쇼핑몰뿐만 아니라 백화점, 가전제품 판매장까지 광군제 행사에 대거 뛰어들면서 중국 최고의 할인 행사 날로 자리매김했다.

타오바오의 지난해 11월 11일 매출액은 912억1천700만 위안(한화 15조6천여억원)에 달할 정도였다.

이처럼 광군제에 인터넷 쇼핑을 즐기는 중국인들이 폭증함에 따라 신조어도 생겨났다. 인터넷 쇼핑을 두 번 다시 하지 못하게 손목을 잘라야 한다는 의미의 '두어서우당(殺手堂)'과 인터넷 쇼핑에 돈을 탕진해 돈이 없음을 비유하는 '츠투(喫土)' 등이 대표적이다.

광군제에 인터넷 쇼핑만 하는 것은 아니다. 많은 중국인 커플이 11월 11일에 혼인 신고를 한다. 이는 광군제에 '탈광(脫光·솔로 탈출)'한다는 것을 의미한다.

알리바바 '광군제'(光棍節) 세일 (선전<深천<土+川 EPA=연합뉴스)
알리바바 '광군제'(光棍節) 세일 (선전<深천<土+川 EPA=연합뉴스)

president21@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6/11/11 20:30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