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박원순, 노동계 원로와 오찬…"대통령 퇴진 목소리에 공감"

송고시간2016-11-11 18:02

(서울=연합뉴스) 이태수 기자 = 박원순 서울시장은 11일 노동계 원로와 오찬을 갖고 최순실씨 국정농단 사건 등 시국 현황과 노동 비전 관련을 자문했다.

서울시에 따르면 이 자리에는 김금수 전 노사정위원회 위원장, 남재희 전 노동부 장관, 이원보 노동사회연구소 이사장, 박인상 전 한국노총 위원장, 남상헌 민주노총 지도위원, 천영세 전 민주노동당 대표, 이수호 전태일재단 이사장, 박순희 민주노총 지도위원이 참석했다.

참석자들은 박 시장이 대통령 퇴진을 요구하는 등 분명한 메시지를 내는 것에 공감하며 "앞으로 시국이 만만치 않을 텐데, 세밀하고 지혜로운 전략을 준비해달라"고 당부했다.

그러면서 "우리 사회 1%인 재벌, 검찰 등 구조를 근본적으로 변화시키는 비전을 제시해야 한다"며 "앞으로 국가 개혁의 과제로 재벌 개혁, 검찰 개혁, 언론 개혁과 노동 3권 완전 보장 등 노동 비전, 남북 평화체제 비전 등이 필요하다"고 조언했다.

서울시 관계자는 "원로들은 현 시국을 걱정하면서도 국민의 대단함에 모두 공감했다"면서도 "국민의 요구는 높은 반면, 야당이 준비돼 있지 않아 우려했다"고 전했다.

박원순, 노동계 원로와 오찬…"대통령 퇴진 목소리에 공감" - 1

tsl@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