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우리銀 본입찰에 한화·동양생명 등 7곳 참여…민영화 초읽기(2보)

송고시간2016-11-11 17:35

인수 희망지분 30% 넘겨

[연합뉴스TV 제공]

[연합뉴스TV 제공]

(서울=연합뉴스) 박초롱 기자 = 우리은행[000030] 지분 인수를 위한 본입찰에 모두 7곳이 참여한 것으로 집계됐다.

인수 희망지분이 매각 분량인 30%를 넘어서 우리은행은 민영화를 눈앞에 두게 됐다.

11일 금융위원회에 따르면 예금보험공사가 이날 오후 5시 우리은행 지분매각을 위한 본입찰을 마감한 결과 모두 7곳이 참여했다.

이들이 인수를 희망한 지분은 30%를 넘어서는 것으로 알려졌다.

지난 9월 인수의향서(LOI)를 제출해 본입찰 참여 자격이 주어진 적격예비후보자는 16곳이었다.

이 중 키움증권[039490], 한국투자증권, 한화생명[088350], 동양생명[082640](중국 안방보험이 대주주) 등 보험사와 증권사가 우리은행과의 시너지 효과를 염두에 두고 대거 참여했다.

chopark@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