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시승기> 'SUV의 S클래스' 벤츠 '더 뉴 GLS'

SUV의 실용성에 날렵한 디자인 '더 뉴 GLE 쿠페'

(서울=연합뉴스) 김동현 기자 = 메르세데스-벤츠 S클래스의 고급스러움과 정숙함에 오프로드 주행성능까지 갖춘다면.

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는 지난 10월 '더 뉴 GLS'를 국내에 출시하면서 'SUV의 S클래스'라는 수식어를 붙였다.

벤츠의 기술력을 총망라한 플래그십 SUV로 급성장하는 럭셔리 SUV 시장을 공략하고자 야심 차게 내놓았다.

11일 경기도 용인에 있는 메르세데스-벤츠 트레이닝 아카데미에서 언론을 대상으로 한 시승행사에서 '더 뉴 GLS'와 '더 뉴 GLE 쿠페'를 체험했다.

트레이닝 아카데미에서 용인 스피드웨이까지 국도와 고속도로, 연속 커브길 등 총 70km에 이르는 다양한 시승코스를 달렸다.

더 뉴 GLS [메르세데스 벤츠 제공=연합뉴스]
더 뉴 GLS [메르세데스 벤츠 제공=연합뉴스]

더 뉴 GLS를 보고 처음 받은 느낌은 "크다"였다.

벤츠의 7인승 SUV는 길이 5천130mm, 너비 1천980mm, 높이 1천880mm로 앞좌석은 물론 2열과 3열 시트 모두 공간이 넉넉했다.

버튼 하나로 2·3열 시트를 모두 접을 수 있고 이 경우 최대 2천300ℓ의 적재 공간을 확보할 수 있다. 골프백 9개를 실을 수 있다고 벤츠는 설명했다.

여유로운 실내공간은 블랙 우드 트림과 가죽 시트로 고급스러움을 강조했다.

운전대를 감싼 가죽은 부드러우면서도 손에 안정적으로 감겼다.

풀사이즈 SUV의 주행성능은 6기통 디젤 엔진과 새로 적용된 자동 9단 변속기가 보장했다.

벤츠 특유의 묵직하고 안정적인 느낌이 들었지만, 가속력이나 비탈을 올라가는 힘은 충분했고 큰 크기에도 코너를 속도있게 도는 데 무리가 없었다.

밤사이 내린 비로 노면이 젖어 슬리퍼리(Slippery) 주행 모드를 선택했다.

GLS는 컴포트, 스포츠, 오프로드 등 6가지 주행 모드를 선택할 수 있는 데 슬리퍼리는 미끄러움을 방지하고 안정감을 준다고 벤츠는 설명했다.

실제 슬리퍼리 모드로 운전하다 컴포트 모드로 전환하니 차량 움직임이 좀 더 가벼워진 느낌이 들었다.

GLS는 'SUV의 S클래스'에 걸맞게 S클래스의 안전기능을 모두 탑재했다.

액티브 브레이크 어시스트와 능동형 사각지대 어시스트, 능동형 차선 유지 어시스트 등 첨단 주행 보조 시스템인 '드라이빙 어시스턴스 패키지 플러스'를 기본으로 갖췄다.

더 뉴 GLE 쿠페 [메르세데스-벤츠 제공=연합뉴스]
더 뉴 GLE 쿠페 [메르세데스-벤츠 제공=연합뉴스]

GLE 쿠페는 쿠페라기보다 콤팩트 SUV에 가까웠다.

실제 GLE 쿠페는 쿠페형 스포티 SUV로 '더 뉴 GLE'보다 길고 넓으면서 낮게 디자인해 스포티한 면을 강조했다.

쿠페 특유의 날렵한 지붕선과 AMG 프런트, 리어 에이프런 등 AMG 라인의 기본 디자인을 갖췄다.

벤츠는 GLE 쿠페가 SUV의 실용성을 십분 살렸다고 설명했다.

쿠페형 디자인에도 뒷좌석 공간은 넉넉한 편으로 앉은키가 큰 성인 남성을 제외하고는 머리 공간이 충분해 보였다.

실내에는 하단이 편평한 AMG 스포츠 스티어링휠과 나파 가죽 시트로 고급스러운 분위기를 연출했고 알루미늄 트림과 AMG 페달이 세련된 느낌을 줬다.

벤츠는 GLE 쿠페가 3겹의 초고장력 강판의 루프 프레임과 강성을 향상한 A필러와 B필러 등보다 단단해진 차체로 역동성과 스포티함을 키웠다고 설명했다.

실제 용인 스피드웨이 주변 꼬불꼬불한 비탈길에서 속도를 내며 커브를 돌아도 안정적이었고 차량 반응은 민첩했다.

GLE 쿠페는 민첩한 주행을 위해 '스포츠 다이렉트 스티어 시스템'을 장착했고 다이내믹한 주행감을 느낄 수 있게 서스펜션을 각각 15mm, 25mm 낮게 설정하는 스포츠와 스포츠+ 주행 모드를 선택할 수 있다.

SUV의 넓은 공간 등 실용성을 원하면서도 운전의 재미, 벤츠의 안락함을 동시에 느끼고 싶은 운전자에게 적합한 차량 같았다.

벤츠는 지난 10월 GLS와 GLE 쿠페 출시를 통해 총 6종의 SUV 라인업을 완성했다.

내년 상반기에는 중형 SUV인 GLC의 쿠페형 버전인 '더 뉴 GLC 쿠페'를 출시, SUV 라인업을 7개 모델로 확대할 계획이다.

디미트리스 실라키스 대표이사는 이날 행사에서 "작년 12월 SUV 판매 비중을 2배로 늘리고 SUV 모델 추가 출시로 풀라인업을 구축하겠다고 선언했는데 두 목표를 모두 달성했다"고 밝혔다.

또 올해 두 자릿수 판매 성장률로 수입차 시장 점유율 1위를 달리는 것과 관련, "매우 성공적인 한해"라고 평가했다.

벤츠의 국내 SUV 판매는 작년 1~10월 2천758대에서 올해 1~10월 7천454대로 2.7배 늘었고 이 기간 판매 비중도 7.1%에서 16.6%로 증가했다.

시승 모델은 GLS 350 d 4매틱과 GLE 350 d 4매틱으로 가격은 각각 1억2천500만원, 1억600만원이다.

벤츠 SUV 라인업을 소개하는 실라키스 대표이사
벤츠 SUV 라인업을 소개하는 실라키스 대표이사(서울=연합뉴스) 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 디미트리스 실라키스 대표이사가 11일 경기도 용인 메르세데스-벤츠 트레이닝 아카데미에서 열린 '더 뉴 GLE 쿠페 및 GLS 체험행사'에서 벤츠의 SUV 라인업을 소개하고 있다. [메르세데스-벤츠 제공]

bluekey@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6/11/11 15:39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