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경기북부경찰청, 수능 전후 청소년 술·담배 집중단속

송고시간2016-11-11 14:58

(의정부=연합뉴스) 권숙희 기자 = 경기북부지방경찰청은 오는 17일 개최되는 2017학년도 대학수학능력시험일을 전후해 청소년 선도 보호활동을 한다고 11일 밝혔다.

오는 15일부터 22일까지 교사·지자체·청소년NGO 합동으로 유흥가와 학원가, 공원과 놀이터 등에서 순찰활동을 벌여 청소년 탈선과 비행을 단속할 예정이다.

청소년에게 주류와 담배를 판매하는 행위, 청소년 출입제한 업소에 청소년을 출입시키는 행위 등이 집중 단속 대상이다.

또 단속기간 타인의 신분증이나 주민등록증을 제시하는 위법행위를 한 청소년에 대해서도 훈방 조치 없이 입건한다는 방침이다.

청소년 출입제한 업소에서는 출입제한 표시를 하고, 신분증을 통해 청소년인지 아닌지를 직접 확인해야 한다. 종업원에게 신분증 확인을 교육하지 않은 업주도 처벌을 받는다.

청소년 여부를 확인하지 않고 출입시킨 경우 2년 이하의 징역 또는 2천만원 이하의 벌금형에 처할 수 있다.

타인의 주민등록증을 부정 사용한 자는 3년 이하의 징역 또는 1천만원 이하의 벌금 처분을 받을 수 있다.

경기북부경찰청, 수능 전후 청소년 술·담배 집중단속 - 1

경찰 관계자는 "지역상인과 주민들도 청소년 선도 보호활동에 적극 동참해달라"고 밝혔다.

suki@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