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광명시, 내년도 유전자조작 없는 식품 급식예산 지원

식용유·된장·고추장·간장 등 Non-GMO 표시 제품 구매

(광명=연합뉴스) 강진욱 기자 = 광명시는 초등학교에 이어 내년에는 중·고등학교에도 유전자 조작 없는 식품(Non-GMO)으로 학교급식을 실시하도록 예산을 지원한다.

시는 내년부터 Non-GMO 표시제품 공동구매를 희망하는 관내 중·고등학교로 사업을 확대하기 위해 이 사업에 들어가는 4억 원의 비용은 100% 시 예산으로 지원하기로 했다.

광명시는 현재 식재료 가공품 공동구매 사업을 통해 모든 초등학교에서 식용유와 된장, 고추장, 국간장, 양조간장, 옥수수콘 등 6개 품목은 Non-GMO 표시를 한 제품을 구매하도록 하고 있다.

국내 유통 중인 GMO에는 외국산 대두와 옥수수, 면화, 유채, 사탕무 등이며, 식용유와 된장 등 6개 품목은 GMO를 사용했을 개연성이 높다.

GMO(Genetically Modified Organism)는 농축수산물의 생산성이나 기능성을 높이기 위해 인위적으로 유전자를 분리해 다른 생물체와 재조합해 만들어낸 식품으로 인체에 미치는 영향이 검증되지 않아 안전 문제에 대한 우려가 높다.

광명시는 Non-GMO 농식품 공급 외에도 이미 학교급식에 친환경 쌀을 비롯해 우수 농축수산물을 사용하도록 일반 농축수산물 가격과의 차액을 지원하고 있다.

광명시는 또 학교급식 식재료에 대해 연간 40회 이상 방사능 정밀검사를 실시하고 있으며, 식품 전용 방사능 측정기를 구비해 학교의 요청이 있을 때는 급식 시료를 수거해 요요드(I)와 세슘(Cs)을 측정하고 허용치 이상의 방사능이 검출되는 경우에는 정밀 검사기관에 재검사를 의뢰한다.

양기대 광명시장은 11일 "안전한 식재료와 고품질의 균형 잡힌 식단을 제공하는 것은 어른들의 의무"라면서 "건강하게 심신이 발달될 수 있도록 친환경 급식을 아낌없이 지원해 교육도시 광명 브랜드의 품격을 한층 높여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광명시, 내년 중·고교도 Non-GMO 급식 예산 지원
광명시, 내년 중·고교도 Non-GMO 급식 예산 지원광명시는 초등학교에 이어 내년에는 중·고등학교에도 유전자 조작 없는 식품(Non-GMO)으로 학교급식을 실시하도록 예산을 지원한다.[광명시]

kjw@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6/11/10 11:03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