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부산중기청 비즈니스지원단 상담실적 역대 최다

(부산=연합뉴스) 신정훈 기자 = 부산중소기업청 비즈니스지원단이 올해들어 10월말까지 총상담 건수가 4천224건으로 2009년 지원단을 첫 운영한 이후 최다 상담실적을 거뒀다고 10일 밝혔다.

경영지도사, 관세사, 변호사, 변리사, 노무사 등 여러 분야 전문가로 구성된 비즈니스지원단은 매일 3명씩 부산중소기업청에 근무하며 금융과 수출 등 기업의 각종 애로사항과 관련한 무료상담을 맡고 있다.

지원단은 상담만으로 해결이 어려운 문제는 해당 분야 전문가가 직접 현장을 찾아가 3일 이내 단기 컨설팅을 수행하는 '현장클리닉'도 한다.

올해 85차례의 현장클리닉을 진행했다.

조선 기자재 부품가공업체인 B사는 노동관계 법령 지식 부족에 따른 취업규칙 미제정, 근로계약서 미작성, 연장근로수당 계산 오류 등 법령 위반 사항을 현장클리닉에 나선 지원단 노무사 도움을 받아 정정함으로써 노사갈등을 사전에 막을 수 있었다.

자동차부품업체인 A사는 지원단 관세사로부터 FTA 원산지관리방법에 대한 현장클리닉을 지원받았다.

이 과정에서 수출 물품의 HS CODE 분류를 잘못해 관세 환급을 적게 받는 사실을 관세사가 발견, A사는 작년 대비 2배의 관세 환급을 받게 됐다.

지원단은 조선업 구조조정으로 인해 어려움을 겪는 중소기업을 지원하고자 부산경제진흥원 현장일자리지원센터에 조선 기자재 기업 특별 상담 부스를 마련하고 주 2회 출장 상담도 하고 있으며, 창조경제혁신센터와 수출지원센터에도 파견 상담을 하고 있다.

부산중소기업청은 10일 청사에서 비즈니스지원단 전문상담위원들과 지원사례를 공유하고, 내년 사업의 개선방안을 토론하는 자리를 가졌다.

부산중소기업청 청사 [연합뉴스 자료사진]
부산중소기업청 청사 [연합뉴스 자료사진]

sjh@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6/11/10 10:47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