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10월 자동차 생산 전년比 14.2%↓…"파업 여파"

수출·내수도 두자릿수 감소…부품 감소율은 -6.8%

(서울=연합뉴스) 김영현 기자 = 파업으로 생산 차질이 빚어지면서 지난 10월 자동차 생산·내수·수출이 모두 전년 같은 달보다 두 자릿수로 감소했다.

산업통상자원부는 지난 10월 완성차 실적을 잠정집계한 결과 생산 대수는 34만7천470대로 전년 동기보다 14.2% 줄었다고 10일 밝혔다.

파업과 태풍으로 인한 생산 차질, 조업일수 감소 등이 실적 악화에 영향을 미쳤다고 산업부는 설명했다.

현대차와 기아차의 생산대수는 각각 14만4천677대, 11만1천75대로 전년보다 17.9%, 21.8% 감소했다.

한국지엠의 생산대수는 5만3천862대로 전년 대비 감소규모는 현대기아차보다 적은 -4.2%를 기록했다.

르노삼성의 생산은 2만3천220대로 작년보다 42.2% 증가했다. QM6, SM6 판매가 호조를 보였고, 닛산 위탁생산차 실적이 증가했기 때문으로 풀이된다.

수출 대수도 전년보다 13.1% 감소한 21만6천931대를 기록했다.

이 가운데 현대차 수출대수는 9만326대로 전년보다 9.4% 감소했다. 기아차도 6만9천9대를 수출하는 데 그쳐 26.6% 줄었다.

전체 수출을 금액 기준으로 살펴보면 지난해보다 11.8% 줄어든 33억7천만달러(약 3조9천억원)로 집계됐다. 유럽연합(EU, 3.2%), 오세아니아(12.4%)를 제외한 전 지역에서 수출이 뒷걸음질 쳤다.

내수도 개별소비세 인하 종료에 파업 등이 겹치면서 14만8천78대를 팔아 전년보다 10.0% 감소했다.

수입차는 신차 출시, 프로모션 강화 등의 영향으로 전년 대비 11.2% 늘었다. 점유율은 15.9%.

반면 국내업체가 해외공장에서 생산해 판매한 규모는 42만2천214대로 전년보다 3.1% 증가했다.

자동차부품 수출은 해외공장 생산이 늘었음에도 조업일수 감소 등으로 전년보다 6.8% 감소한 21억2천만달러(약 2조4천억원)를 기록했다.

<표> 10월 자동차산업 총괄표(단위: 대, %, 억 달러, 산업통상자원부 제공)

구 분 2016.10월 전월비 전년동월비 2016.1-10월 전년동기비
생 산 347,470 34.7 -14.2 3,378,553 -9.9

내 수
148,078 15.1 -10.0 1,474,156 0.5
국산차 124,462 13.0 -13.1 1,266,121 1.4
수입차 23,616 27.3 11.2 208,035 -5.1

수 출
216,931 39.2 -13.1 2,065,680 -15.1
(금액) 33.7 39.0 -11.8 321.0 -14.4
부품수출(금액) 21.2 -3.2 -6.8 202.6 -5.0

cool@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6/11/10 11:00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