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SK증권 "트럼프 당선으로 스마트폰 제조사 타격 우려"


SK증권 "트럼프 당선으로 스마트폰 제조사 타격 우려"

SK증권 "트럼프 당선으로 스마트폰 제조사 타격 우려" - 1

(서울=연합뉴스) 경수현 기자 = IT 제품 가운데 도널드 트럼프 공화당 후보의 미국 대통령 당선에 따라 우려가 큰 품목은 스마트폰이라는 분석이 제시됐다.

박형우 SK증권 연구원은 10일 "트럼프 당선인은 선거 운동 기간 보호무역주의 강화 의견을 여러 차례 밝혔다"며 "이에 따라 국내 IT 세트 제조사의 대미 수출 감소가 우려된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미국의 IT제품에 대한 관세 인상이 현실화될 경우 가장 큰 타격이 우려되는 제품은 스마트폰"이라고 지적했다.

박 연구원은 "올해 상반기 미국 내 스마트폰 시장에서 삼성전자[005930] 26%, LG전자[066570] 13% 등 한국 업체의 점유율이 39%로 애플(37%)을 상회한다"며 "미국이 보호무역주의를 강화하면 한국 제조사의 스마트폰 사업 매출 감소가 불가피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TV 산업에 미치는 영향은 상대적으로 제한적일 것으로 봤다.

박 연구원은 "미국 TV 시장에서 국내 업체의 경쟁사는 일본이나 중화권 업체들이어서 관세가 인상되더라도 점유율 하락은 크지 않을 것"이라며 "다만 수익성이 하락할 가능성은 존재한다"고 덧붙였다.

evan@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6/11/10 08:45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