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무역협회·코엑스, 中 청두서 '생활소비재전' 첫 개최


무역협회·코엑스, 中 청두서 '생활소비재전' 첫 개최

'제1회 중국국제프리미엄 생활소비재전'
'제1회 중국국제프리미엄 생활소비재전'(서울=연합뉴스) 김인호 한국무역협회장(왼쪽 세번째)과 변보경 코엑스 사장(왼쪽 두번째)이 10일 중국 쓰촨성 청두에서 개최한 '제1회 중국국제프리미엄 생활소비재전'에서 참가기업과 바이어 상담 현장을 둘러보고 있다. [한국무역협회 제공=연합뉴스]

(서울=연합뉴스) 고은지 기자 = 한국무역협회와 코엑스는 우리 기업의 중국 서부 내륙시장 진출을 위해 10일부터 닷새간 쓰촨성(四川省) 청두(成都)에서 쓰촨성 박람국과 함께 '제1회 중국국제프리미엄 생활소비재전'을 연다.

올해 처음으로 개최되는 이번 행사에는 리빙 디자인, 웨딩·뷰티, 패션, 베이비·키즈, 프랜차이즈·유통 등 프리미엄 소비재를 중심으로 10개국 717개사가 참여해 983개 부스를 열었다. 우리나라에서는 308개사 323개 부스가 참가했다.

행사는 1천200명의 바이어가 참석하는 중국 서부 최대 박람회인 '서부국제박람회'와 함께 열리며 300개 이상의 바이어를 별로도 모집해 거래 성사율을 높일 수 있도록 했다.

한복 패션쇼, 중국 서부지역 진출 관련 세미나 등 다양한 부대행사도 열린다.

김인호 무역협회 회장은 "중국 서부지역의 바이어는 소량·다구매 위주의 중소사업자들이 많아 이들이 한 곳으로 집결할 수 있는 대형 전시회를 통해 시장에 진출하는 것이 효과적"이라며 "무역협회는 지난 1월 청두지부를 개소한 데 이어 대규모 전시회를 개최함으로써 향후 우리 소비재 수출기업의 서부지역 마케팅을 적극적으로 지원해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eun@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6/11/10 11:00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