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NH투자 "트럼프 당선, 한국 반도체 산업에 긍정적"


NH투자 "트럼프 당선, 한국 반도체 산업에 긍정적"

NH투자 "트럼프 당선, 한국 반도체 산업에 긍정적" - 1

(서울=연합뉴스) 윤선희 기자 = NH투자증권[005940]은 10일 미국 대통령 선거에서 도널드 트럼프 공화당 후보가 당선돼 국내 반도체 산업이 긍정적인 영향을 받을 것이라고 전망했다.

그러나 2차전지, 전기·전자, 정보기술(IT) 부품 산업은 악영향을 받을 것으로 예상했다.

이세철·고정우·최준영 연구원은 트럼프 당선에 따른 국내 IT산업 영향 분석 보고서에서 "IT산업 영향은 업종별로 차이가 있을 것"이라며 이같이 진단했다.

이들은 "반도체의 경우 트럼프 당선에 따른 아이폰7의 중국 판매 둔화가 단기적으로 부정적인 영향을 줄 것으로 예상하지만, 중국 스마트폰 업체들의 자국 내 판매 비중 확대와 반도체 탑재량 증가로 반도체 수요는 오히려 늘어날 것"이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공급 측면에서도 트럼프 당선으로 중국의 반도체 산업 진입 속도가 늦춰질 것"이라며 "이는 미국 보호무역주의로 중국 반도체업체의 미국 반도체 기업 인수나 기술 협력 가능성이 작을 것으로 예상하기 때문"이라고 분석했다.

이들은 또 "미국 주요 IT업체들의 의존도가 높은 국내 디스플레이 산업에 미치는 영향은 중립적이지만, 2차전지 산업에는 부정적"이라며 "트럼프 당선인은 친환경 에너지 정책에 반대하고 있다"고 지적했다.

아울러 "전기·전자와 IT 부품산업도 미국의 보호무역주의 강화로 부정적인 영향을 받을 것"이라고 덧붙였다.

indigo@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6/11/10 08:28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