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올해 수능일 한파없다…평년 기온 웃돌고 구름 많아

(서울=연합뉴스) 전준상 기자 = 대학 수학능력시험일인 17일 전국적으로 구름이 많은 가운데 기온이 평년보다 높으면서 한파가 없을 전망이다.

10일 기상청에 따르면 17일 전국은 구름이 많고, 기온이 평년치를 웃돌 것으로 예상된다.

서울 아침 최저기온은 7도로 평년 5.8도에 비해 조금 높아 춥지 않을 전망이다. 낮 최고기온은 15도로 평년 14.2도보다 높겠다.

올해 수능한파 없다
올해 수능한파 없다

수능일 지역별 예상 아침 최저기온은 인천 8도, 수원 6도, 청주 5도, 대전 7도, 춘천 4도, 강릉 8도, 전주 7도, 광주 8도, 제주 13도, 대구 6도, 울산 9도, 부산 13도, 창원 11도 등이다.

낮에는 수은주가 인천·수원·청주 14도, 대전·전주 15도, 강릉·광주 16도, 제주 18도, 울산·창원 19도, 부산 20도까지 오를 것으로 전망된다.

기상청 관계자는 "수능일 아침에는 약간 쌀쌀하기도 하겠지만 한파는 없을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지난해 수능일인 11월 12일에는 주요 지역 아침 최저기온이 6.2∼15.1도, 낮 최고기온이 13.7∼21.0도를 각각 나타냈다.

서울의 경우에는 기온이 낮 한때 21.0도까지 치솟으면서 비교적 따뜻했다.

chunjs@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6/11/10 08:33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