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영국 런던 교외서 트램 전복…5명 사망·50여명 부상

(런던=연합뉴스) 황정우 특파원 = 영국 수도 런던의 교외 도시에서 9일(현지시간) 트램이 탈선하는 사고가 발생해 5명이 숨지고 50여명이 다쳤다.

이날 사고는 오전 6시께 런던에서 남쪽으로 떨어진 크로이돈에서 객차 2량의 트램이 전복되면서 일어났다.

사고 발생 10시간이 넘은 현재 사망자가 5명으로 늘었다. 모두 51명이 현장에서 병원으로 옮겨졌다고 구조대는 설명했다.

사디크 칸 런던시장은 사망자 수가 "더 늘어날 수 있다"고 밝혀 중상자들 가운데 사망자가 추가로 나올 가능성을 시사했다.

아직 정확한 사고 원인이 밝혀지지 않은 가운데 교통경찰은 트램 운전자를 체포해 사고경위를 조사하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BBC 방송은 사고가 발생한 현장은 최고시속 25km로 제한된 구간이라고 보도했다.

[BBC 홈페이지 캡처]
[BBC 홈페이지 캡처]

jungwoo@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6/11/10 01:57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